백성현, 영화 '스피드' 출연 확정..이미지 변신 예고

김영진 기자 / 입력 : 2014.06.12 08:05 / 조회 : 1767
image
백성현 /사진제공=싸이더스HQ


배우 백성현이 2년여 만에 영화 '스피드'(감독 이상우)를 통해 스크린으로 컴백한다.

12일 오전 소속사 싸이더스HQ에 따르면 백성현은 영화 '스피드'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영화 '스피드'는 이제 막 21살이 된 청년 추원, 구림, 대성, 그리고 서원이 등장, 앞도 보이지 않는 어두운 삶을 난폭하고 거칠 것 없이 질주하며 겪는 청춘들의 잔혹한 성장기를 담은 이야기로, '엄마는 창녀다'부터 '바비' '비상구'에 이르며 주변인들의 삶에 주목했던 이상우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극중 백성현은 한때 잘나가는 한류가수였지만, 마약스캔들로 나락에 빠지는 마구림 역을 맡아 꽃미남 외모와는 달리 거친 상남자로 완벽 변신하는 것은 물론, 혼란스러운 감정을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특히 최근 종영한 KBS 1TV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에서 보여주었던 이지적이고 차분했던 변호사와는 상반된 캐릭터여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스피드'는 서준영 변준석 최태환 등 캐스팅을 완료, 지난 7일 크랭크인하여 촬영 중에 있다.

김영진 기자 muri@mtstarnews.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