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톱뉴스
    • 글자    
    •  

    김희애·유아인, '네 손을 위한 판타지아' 연탄 소화..'눈길'

    공유 :
    | 소셜댓글  : 0
     

    image
    /사진=JTBC '밀회' 방송화면


    '밀회' 김희애와 유아인이 슈베르트의 '네 손을 위한 판타지아' 연탄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17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밀회’(극본 정성주·연출 안판석) 2회에서는 오혜원(김희애 분)과 이선재(유아인 분)가 슈베르트의 연탄곡 '네 손을 위한 판타지아'를 연주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극중 오혜원이 숨겨져 있던 피아노 천재 이선재를 만난 뒤 그와 함께 '네 손을 위한 판타지아를' 네 손 연주 하는 장면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두 사람은 피아노 앞에 앉아 한 곡을 네 손으로 연주하기 시작했다. 잔잔하게 시작하던 곡은 어느새 거세지기 시작했고 오혜원과 이선재는 함께 박자를 맞추며 몸을 움직였다. 이윽고 연주를 마친 두 사람은 온 체력을 다 쏟은 듯 거칠게 숨을 몰아쉬었다.

    김희애와 유아인의 연탄곡 연주에 네티즌들은 "무슨 피아노 연주 장면이 이렇게 야하냐" "너무 설렜다" "피아노 배우고 싶어졌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방송 > 기사목록 보기

    베스트 클릭

    Today Life

    오늘의 인기정보

    Life Story

    연예인 쇼핑

    Today Photo

    네티즌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