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청, 박해진에 감사장..5년간 남몰래 봉사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4.02.20 18:01 / 조회 : 3978
image
박해진 / 사진=더블유엠컴퍼니


배우 박해진이 지난 5년 간의 선행으로 감사장을 받았다.

서울 강남구청은 20일 오후 지난 5년 간 성폭행 피해 아동들을 후원하고 지역 봉사활동을 꾸준히 해 온 박해진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SBS 수목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휘경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박해진은 한국과 중국을 오가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서울시 소재 한 아동복지센터에 꾸준한 후원과 봉사활동을 해 왔다.

이 아동복지센터는 성폭력과 학대 등 심리적으로 위로가 필요한 아이들이 모여있는 곳으로, 박해진은 5년 전 이 센터와 인연을 맺은 뒤 아이들의 삼촌 노릇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이 밖에도 박해진은 지난해 연말에는 구룡마을에 연탄, 쌀, 발열 내의 등 다양한 물품을 전달하며 따뜻한 겨울나기에 앞장서기도 했다.

박해진이 선행으로 감사장을 받은 것은 이번이 두 번째. 박해진은 최근까지 이어지고 있는 중국 내에서의 선행으로 과거 중국인민대외우호 협회(외무성)로부터 감사장을 받은 바 있다.

박해진은 소속사를 통해 "제가 좋아서 한 일이었는데 이렇게 감사장까지 주셔서 몸 둘 바를 모르겠다"면서 "이제는 책임감을 느끼고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제 선행이 알려진 만큼 선행 바이러스가 주변에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 함께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현록 기자 roky@mtstarnews.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