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 '앙큼한 돌싱녀' 캐스팅..이민정·주상욱과 삼각관계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4.01.21 07:38 / 조회 : 2399
image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의 멤버인 신예 서강준이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앙큼한 돌싱녀'(극본 최수영 이하나·연출 고동선 정대윤)'에 전격 캐스팅됐다.

21일 소속사 판타지오에 따르면 서강준은 '앙큼한 돌싱녀'에서 모델 같은 훤칠한 기럭지, 귀티가 흐르는 귀공자 외모에 유머러스하고 다정다감한 성격은 물론 넘치는 재력까지 모두 갖춘 완벽남 국승현 역을 맡았다. 서강준은 여주인공 앙큼녀 나애라(이민정)와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자신의 멘토인 차정우(주상욱)와 삼각관계를 그릴 예정이다.

서강준은 "염원했던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출연할 기회가 주어져서 무척 기쁘고 무엇보다 평소 존경하는 감독님, 선배님들과 이렇게 함께 작품을 하게 돼서 정말 영광스럽다"며 "큰 역할을 맡겨 주신만큼 에너지 넘치는 좋은 연기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드라마툰 ‘방과 후 복불복’을 통해 데뷔한 서강준은 SBS '수상한 가정부'에 이어 데뷔 3 개월 만에 MBC 드라마페스티벌 '하늘재 살인사건'의 주인공 자리를 꿰찬 당찬 신인. 당시 문소리와 파격 멜로 연기를 선보이며 가능성을 인정 받은 서강준은 이번 '앙큼한 돌싱녀'에서도 이룰 비중 있는 역할을 맡아 극의 중심을 이끈다.

'앙큼한 돌싱녀'는 이혼한 전(前)남편과 전(前)처가 다시 만나게 되면서 진정한 사랑, 진정한 배우자, 진정한 결혼에 대해 깨닫게 되는 신감각 로맨스 코미디. 재벌이 된 전남편을 다시 꼬시려는 앙큼한 한 여자와 성공하자 나타난 전처에게 복수하려는 한 남자가 철없는 돌싱녀, 돌싱남에서 성숙한 모습으로 재결합하기까지의 성장과정을 유쾌하고 로맨틱하게 담아낸다. '미스코리아' 후속으로 다음달 26일 첫 방송 예정이다.

김현록 기자 roky@mtstarnews.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