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 아나·최강창민, KBS연예대상 신인상 후보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3.12.11 14:51 / 조회 : 7252
image
조우종 KBS 아나운서(왼쪽)와 동방신기 최강창민 /사진=스타뉴스


조우종 아나운서와 그룹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2013 KBS 연예대상 신인상 후보에 올랐다.

조우종 아나운서와 최강창민은 오는 21일 2013 KBS 연예대상 시상식을 앞두고 현재 KBS 예능제작국에서 진행 중인 신인상 후보 선정 투표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1박2일' 시즌3에 출연 중인 배우 김주혁과 가수 정준영이 이들의 경쟁자들.

조우종 아나운서는 전현무 아나운서의 프리선언 이후 KBS의 대표 '아나테이너'로서 맹활약 중이다.

조 아나운서는 KBS 2TV '가족의 품격-풀하우스'에서 전문 예능인 못잖은 입담으로, 아나운서계의 '예능신동'으로 급부상 중이다. 단정한 외모에서 풍겨 나오는 정통 아나운서적인 면모와 대비되는 예측불허의 예능감각이 높게 평가되고 있다.

올해 초 강호동의 KBS 예능 복귀작 '달빛프린스'로 예능MC 신고식을 한 최강창민은 '달빛프린스' 후속 '우리동네 예체능'에 이어 출연하면서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한류스타'의 이미지를 벗고 소탈하고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아이돌의 예능 출연이 많은 가운데 예능계에서 최강창민만의 입지를 다졌다는 평이다. 재치 있는 말솜씨와 게스트를 배려하는 모습 등 MC로서 자질도 충분히 갖췄다는 평가다.

문완식 기자 munwansik@mt.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