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호, '기황후' 합류 '하지원과 라이벌'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3.09.03 09:26 / 조회 : 2193
image
MBC 새 월화드라마 '기황후'에 출연하는 배우 김영호/사진=IMX 제공


배우 김영호가 MBC 새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에 합류한다.

3일 김영호 소속사 IMX에 따르면 김영호가 '기황후'에 백안 역으로 캐스팅 됐다.

'기황후'는 대원제국의 지배자로 군림하는 고려 여인이 사랑과 투쟁을 다룬 50부작 드라마다.

김영호가 극중 맡은 백안은 몽골초원 명문 옹기라트 가문 출신으로 마지막 남은 몽골의 푸른 늑대 같은 강렬한 인물이다. 입체적인 인물로 극 초반에는 유머러스하면서 허당기질이 다분한 팔색조 매력을 가진 인물이다.

또한 백안은 기황후(하지원 분)와 천하의 패권을 다투며 싸움을 펼칠 막강한 라이벌이기도 하다.

김영호는 "기존 사극에서 만나 보기 힘든 강렬하고 개성 있는 캐릭터로 복귀하는데 이번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며 "시청자들께는 '인수대비' 이후 사극으로 다시 찾아뵙게 되는데 그 또한 많이 설레인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한편 '기황후'는 오는 10월 21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