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의화신' 16.8% 자체최고 시청률..유종의 미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3.04.22 07:36 / 조회 : 2071
image


SBS 주말극 '돈의 화신'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22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한 '돈의 화신'은 16.8%의 전국일일시청률(이하 동일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일 방송이 기록한 14.3%보다 2.5%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돈의 화신' 마지막회에서는 과거 지세광(박상민 분)의 악행을 도왔던 무리들의 죄가 하나하나 밝혀지며 이차돈(강지환 분)의 처절한 복수가 그려졌다.

한편 동시간대에 방송한 KBS 2TV '개그콘서트'는 14.9%, MBC '백년의 유산'은 21.9%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