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수진, '상어' 합류..손예진 10대 시절 연기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3.04.12 08:21 / 조회 : 1855
image
배우 경수진 <사진제공=인넥스트트렌드>


배우 경수진이 손예진의 아역으로 KBS 2TV 월화드라마 '상어'(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에 캐스팅 됐다.

12일 소속사 인넥스트트렌드에 따르면 경수진이 '상어'의 여주인공 조해우(손예진 분)의 10대 시절을 연기 할 예정이다.

지난해 KBS 2TV '적도의 남자'에서 이보영의 아역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경수진은 '드라마 스페셜-스틸사진'과 MBC '못난이 송편'을 거쳐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 오수(조인성 분)의 첫사랑 문희주로 등장해 청순한 인상을 남겼다.

'상어'는 가족의 복수를 위해 과거를 숨기고 죽음의 문턱에서 돌아와 사랑하는 여인에게 칼을 겨누는 남자와 첫사랑에 흔들리고 아파하는 여자의 지독한 사랑과 운명을 그린 작품. 김지우 작가와 박찬홍 감독이 호흡한 '부활' '마왕'에 이은 복수 3부작 완결편으로도 불리고 있다.

경수진이 맡은 어린 조해우는 가야호텔그룹의 외동딸로, 정략결혼으로 맺어진 부모의 불행 때문에 사랑에 대해 환멸과 불신을 가졌지만, 운전기사의 아들인 한이수(연준석 분)와 사랑에 빠지는 인물이다.

손예진 김남길 이하늬 하석진 박원상 등 주요 캐스팅을 마친 '상어'는 지난 10일 첫 대본 리딩을 가졌으며, '직장의 신' 후속으로 오는 5월 27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