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 악동뮤지션, 자작곡 극찬속 톱5 확정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3.03.10 17:45 / 조회 : 35479
image
악동뮤지션 <사진=SBS 'K팝스타2'>


'K팝스타2'가 낳은 스타 '악동뮤지션'이 심사위원들의 극찬 속에 생방송 무대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들은 신선한 편곡과 재치 넘치는 구성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1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 스타 시즌2'(이하 'K팝스타2')에서는 TOP6의 치열한 배틀 오디션이 그려졌다. 앤드류최, 라쿤보이즈, 신지훈, 이천원, 방예담, 악동뮤지션 등 6팀들은 톱5 진출자를 가리는 배틀을 벌였다.

이날 방송에서 악동뮤지션은 새로운 자작곡 '크레센도'를 들고 나왔다. 힘든 성장통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을 위해 만든 자작곡. 대중적인 화성진행이 돋보이는 이 노래 속 두 멤버는 아기자기한 안무부터 재치넘치는 래핑과 보컬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박진영은 "흠 잡을 데가 없었다"며 "그간 악동뮤지션이 많은 자작곡 무대를 선보였지만 이번엔 대중성과 창의성 면에서 모두 훌륭했다"고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양현석 역시 극찬했다. 양현석은 "처음엔 이수현 양만 데뷔시키고 싶을 정도로 목소리가 개성 있고 좋았다"며 "하지만 시간이 가면 갈수록 이찬혁 군의 상승세가 느껴진다. 매번 무대를 볼 수록 대단하단 생각이 든다"고 칭찬했다.

악동뮤지션은 신지훈을 제치고 톱5에 먼저 안착하게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