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우, '그겨울' 특별 출연..송혜교 친오빠役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3.02.12 09:16 / 조회 : 16989
image
이재우 <ⓒ사진=이기범 기자>


배우 이재우가 SBS 새 수목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이하 '그겨울')에 특별 출연한다.

12일 이재우 소속사 4DOORs엔터테인먼트는 이재우가 '그겨울' 1회에서 오영(송혜교 분)의 단 하나뿐인 형제인 오수 역으로 등장한다고 밝혔다.

그가 연기할 인물은 조인성이 극중 역할을 맡은 오수와 동명이인이다. 오수는 여동생 오영이 6살이 되던 해 부모의 이혼으로 동생과 떨어져 엄마의 품에서 성장한다.

이후 엄마의 죽음으로 포커 겜블러인 오수를 만나 친형처럼 믿고 따르게 된다. 오수는 동생에 대한 그리움을 편지에 담아 보내지만 뜻하지 않은 죽음을 맞이한다. 그의 죽음은 오영과 오수가 첫 만남을 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이로서 이재우는 지난해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소리'(이하 '빠담빠담')에 이어 '그겨울'에도 출연해 '노희경 사단'에 합류했음을 알렸다.

이재우는 출연소감으로 "노희경 작가님을 사적인 자리에서 뵌 적이 있는데 그때 역할을 추천해주셨다. '빠담빠담'에 이어 노작가님 작품에 다시 한 번 참여 할 수 있게 됐다"며 "1회에서 죽음을 맞이하지만 역할의 크고 작음을 떠나 배우로서 훌륭한 작품에 참여 할 수 있어서 자부심을 느끼고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그 겨울'은 13일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