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스' 전태수, '꽃들의전쟁' 출연..김현주 첫사랑役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3.01.31 08:54 / 조회 : 3407
image
배우 전태수 ⓒ사진제공=한스글로벌이엔티


배우 전태수가 JTBC 새 주말특별기획 '궁중 잔혹사-꽃들의 전쟁'(극본 정하연 연출 노종찬, 이하 '꽃들의 전쟁')에 합류한다.

31일 홍보사 측에 따르면 전태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주말특별기획 '꽃들의 전쟁'에서 극중 소용 조씨(김현주 분)의 첫사랑 남혁을 연기한다.

전태수의 사극 출연은 지난 2010년 KBS 2TV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이후 3년 만이다.

전태수가 맡은 남혁은 선조시대에 예조참판을 지냈던 사대부 집안의 자제였지만 역적으로 몰려 집안이 몰락하면서 처참한 삶을 살게 되는 인물. 가난에 허덕이면서도 유일한 가족인 노모를 부양하기 위해 특유의 바른 성격과 기품을 잃지 않는 꿋꿋한 면모를 보일 예정.

남혁은 이후 임금의 여자가 된 첫사랑 소용 조씨(김현주 분)의 감춰진 진실과 거짓말을 따라나서며 애잔함과 긴장감을 동시에 불어넣을 전망.

전태수는 "남혁 역을 통해 다양한 액션 연기를 비롯한 색다른 모습들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며 "남혁의 애절하고 애틋한 느낌을 잘 살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작사 측은 "전태수의 부드럽고도 강한 분위기가 다채로운 면모를 가진 남혁 역을 잘 소화해낼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꽃들의 전쟁'은 조선시대 사랑과 권력을 쟁취하기 위해 스스로 악마가 되어가는 왕의 여인들의 처절한 궁중 암투를 치열하게 그린 드라마. '인수대비'를 제작했던 정하연 작가와 노종찬 PD가 다시 뭉쳤다.

김현주, 이덕화, 정성모, 정성운, 송선미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무자식 상팔자' 후속으로 오는 3월 중순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