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후, 핏빛로맨스 '소녀' 男주인공 낙점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3.01.17 08:39 / 조회 : 1937
image
배우 김시후 <사진제공=SM C&C>


배우 김시후가 영화 '소녀'(감독 최진성) 의 남자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17일 소속사 SM C&C에 따르면 김시후가 '소녀'에서 친구의 자살을 자신의 탓이라고 여기며 괴로워하는 남자주인공 윤수 역으로 출연한다.

'소녀'는 강원도 산골의 눈부신 경관의 호수를 배경으로 음산하기도 하고 묘한 소년과 소녀의 안타까운 핏빛 로맨스를 다룬 이야기.

김시후가 연기할 윤수는 부모님의 권유로 공기 좋고 평화로운 강원도 학교로 전학을 오면서 묘한 분위기를 내뿜는 해원(김윤혜 분)에게 끌리기 시작하다 사랑에 빠지는 인물이다.

김시후는 "이 작품의 시나리오를 받고 읽으면서 너무 빠져들었다. 윤수와 해원에게 많은 연민을 느꼈고 그들의 고통을 이해하고 싶었다. 캐릭터에 빠져들다 보니 꼭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다"라고 캐스팅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시후는 영화 '써니', '마이웨이' 등에 출연하여 신인답지 않은 안정된 연기력으로 충무로에 눈도장을 찍었다. 최근 KBS 2TV 드라마 '사랑비'를 통해 일본에서도 인기를 얻으며 지난 12월에는 단독 팬미팅을 개최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