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자식' 이도영, 日교도통신 선정 '2013 라이징스타'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12.13 06:34 / 조회 : 2116
image
이도영 <사진=토비스미디어>


JTBC 주말극 '무자식 상팔자'의 훈남 막내아들로 눈길을 끌고 있는 배우 이도영이 일본 열도에서 차세대 한류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13일 이도영 소속사 토비스미디어에 따르면 일본 최대 통신사 교도통신이 발행하는 한류잡지 '한국 TV 드라마'는 최근 이도영을 2013년 '라이징스타'로 선정했다.

교도통신 관계자는 "드라마 '선덕여왕', '천하일색 박정금' 등을 통해 일본 팬들의 사랑을 받아 온 이도영이 이번에 일본에서도 명성이 높은 김수현작가의 드라마 '무자식 상팔자'에 출연하면서 더욱 주목 받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백종민에서 개명한 이도영은 MBC '선덕여왕'에서 진평왕(조민기)의 젊은 시절을 연기해 주목을 받았으며 지난 10월 일본 테레비 아사히에서 '차세대 한류스타'로 소개되는 일본에서 주목받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