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이영애 호화주택 방송 사과..정정방송"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2.12.03 08:45 / 조회 : 28270
image
이영애 ⓒ스타뉴스
배우 이영애의 호화 주택에 관련 된 방송을 내 보낸 MBC '가분좋은날' 측이 정정방송을 한다.

MBC 측 관계자는 3일 스타뉴스에 "오는 4일 방송되는 '기분좋은날-연예플러스'에서 이영애가 호화주택에 산다는 보도와 관련, 사과하는 의미의 정정방송을 내보낼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최근 이영애 측 변호사와 만나 이 문제에 관해 논의했다"며 "회사 측에서 이 보도에 대해 일부 문제가 있다고 판단, 공식적으로 사과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영애 측은 '기분좋은날' 측의 보도와 관련해 언론중재위원회에 MBC측을 제소했다. 이에 이영애 변호사 측과 MBC측은 지난 달 30일 만남을 갖고 이 문제에 대해 협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기분좋은날-연예플러스'는 지난 26일 방송에서 이영애 부부가 거주하는 경기도 양평 전원주택 소식을 전하며 이웃집 인터뷰를 통해 집이 180평에 달하고 경비원, 보모 등 20명이 일하고 있으며 이들을 위한 셔틀버스를 운영한다고 전했다.

이에 이영애 측은 하루 뒤인 지난 달 27일 '기분 좋은 날'이 자신의 자택과 관련해 방송한 내용은 허위사실이라며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했다.

이영애 측의 법정대리인인 이종무 변호사는 스타뉴스에 "이영애씨는 가능한 검소하게 살려고 노력하는 사람"이라며 "이영애씨가 호화사치 생활을 한다는 오해가 걷잡을 수 없이 번지고 있어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를 결심했다"고 밝힌바 있다.

한편 이영애는 오는 5일 남편 정호영씨와 함께 'MBC스페셜-우리 학교는 한국 스타일'에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