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수, 엄지원 소속사 새둥지 "곧 차기작 결정"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11.26 10:51 / 조회 : 2241
image
신지수 <ⓒ사진=스타뉴스>


배우 신지수가 엄지원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6일 소속사 채움엔터테인먼트는 "신지수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지수는 SBS '덕이', KBS 2TV '소문난 칠공주', SBS '여인의 향기'등에서 활약했다. 최근 KBS 2TV 드라마 '빅'에서 길다란(이민정 분)의 동료 여교사 이애경 역으로 감초연기를 선보였다.

채움 엔터테인먼트 최은찬 팀장은 "신지수는 연기력이 월등하고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가진 배우다"며 "연기자로서 더욱 발전되고 드라마와 영화에서 다양한 모습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지수는 영화, 드라마를 넘나드는 러브콜을 받고 있어 곧 차기작을 결정짓고 활동에 돌입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