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싸이, 美서 만난다..'광해' LA시사회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9.12 07:38 / 조회 : 9454
image


'광해'의 이병헌이 '강남스타일' 싸이와 미국에서 만난다.

이병헌은 오는 14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리는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감독 추창민)의 특별 시사회에서 싸이와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이날 오후 7시30분 LA카운티뮤지엄오브아트(LACMA)의 빙 시어터에서 '광해'의 시사회가 예정된 가운데, 현재 미국에 머물고 있는 싸이가 이병헌과의 친분으로 시사회에 참석하기로 했다.

이병헌은 최근 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광해'의 LA 시사회가 예정된 차에 싸이가 '형, 나도 LA가는데' 하기에 '그럼 와라' 했더니, '그럼 그때 가서 볼게요' 그러더라"며 이같은 사실을 전했다.

이병헌과 싸이는 의외의 친분을 나누고 있는 사이. 비록 만난 지는 얼마 되지 않았지만 종종 통화도 하고 와인을 함께하는 자리를 가질 만큼 금세 가까워졌다. 이병헌은 싸이가 '강남스타일'을 내놓을 당시 응원 영상에 깜짝 등장한 바 있다.

한편 '광해'는 위장, 가장이라는 뜻의 'Masquerade'라는 제목으로 이번 LACMA시사회를 통해 북미에 첫 선을 보인다. 할리우드 영화들의 시사회가 종종 열리는 LACMA에서 한국 영화의 시사회가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광해'는 조선시대 독살 위협에 시달리던 광해군을 대신해 대역을 하게 된 천민 하선의 드라마틱한 15일을 담은 팩션 사극이다. 오는 13일 개봉을 앞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