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 이도영, 죽음 앞두고 폭풍 오열 '호평'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9.03 07:59 / 조회 : 4495
image
ⓒ사진=무신캡쳐


배우 이도영이 소름끼치는 오열 연기를 선보였다.

지난 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무신'(극본 이환경 연출 김진민 김흥동)에서 최의(이도영 분)가 김준(김주혁 분)에게 붙잡혔다.

최의는 고려 최씨 무신정권의 마지막 집권자다. 그는 혁명군을 이끌고 도방 격파에 성공한 김준에게 포획 당했다.

최의는 혁명군에게 무릎을 꿇고 살려달라고 애원하며 절규하는 등 처절한 오열연기를 선보였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이도영 오열연기에 소름 돋았다", "이도영 정말 미친 연기력이다", "신들린 오열연기가 압권인 듯"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도영은 차기작으로 JTBC '무자식 상팔자'(극본 김수현 연출 정을영)에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