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울랄라부부' 캐스팅 "'각시탈' 종영 후 투입"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8.27 12:41 / 조회 : 4066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한채아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울랄라부부'(극본 최순식·연출 이정섭)에 출연을 확정지으며 KBS 2TV '각시탈'(극본 유현미·연출 윤성식 차영훈) 이후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한채아 소속사 가족엑터스의 한 관계자는 27일 스타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한채아가 '울랄라부부'에 출연하기로 했다. 오늘(27일) 대본 리딩에도 참석 한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제작사 쪽으로부터 제의를 받고 고심 끝에 출연하기로 결심했다"며 "'각시탈' 종영이 얼마 남지 않은데다 촬영이 한창이기에 마지막 촬영 분까지 성실하게 임한 후 후속작에 투입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채아는 극중 미국에서 성장한 빅토리아 김 역을 맡았다. 앞서 '울랄라 부부' 주연이 모두 발표된 상황에서 빅토리아 김 역은 미스터리에 싸인 캐릭터였다. 그는 신현준, 김정은, 한재석과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한편 '울랄라부부'는 '해운대 연인들'(극본 황은경 연출 송현욱) 후속으로 오는 10월 방송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