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천적 김종국 이름표 액자 전시 '폭소'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08.07 16:48 / 조회 : 7256
image
<사진=이광수 트위터(왼), SBS '런닝맨'(오른)>


배우 이광수가 자신이 획득한 김종국의 이름표를 액자에 걸어 전시했다.

이광수는 7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내가 뗀 종국이형 이름표 어머니가 액자를 만들어주셨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김종국의 이름표는 이광수의 집 한쪽 벽면에 액자로 전시돼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앞서 지난 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 이광수는 같은 팀 이였던 김종국을 배신하고 한지민 유재석 개리 하하와 함께 김종국의 이름표를 제거했다.

이에 화가 난 김종국은 "다음 주 방송에서 이름표 뜯는 거 모자이크 처리할 정도로 보여 주겠다"며 이를 갈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광수는 최근 '런닝맨'에서 배신의 아이콘으로 등극하는 등 남다른 예능감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