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샤워장 난입..지석진·이광수 알몸 '굴욕'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2.08.05 18:47 / 조회 : 12338
image


'런닝맨' 지석진과 이광수가 알몸 굴욕을 당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한지민과 2팀으로 나눠 제주도를 배경으로 더 많은 휴가비를 쟁취하기 위한 치열한 레이스를 벌였다.

이날 방송에서 인간 징검다리 미션을 마친 유재석 하하 개리는 공짜로 샤워를 하기 위해 지석진과 이광수의 화장실을 급습했다.

샤워를 하고 있던 두 사람은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고 카메라를 응시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한지민은 자신의 외모에 대해 "(엄마)뱃속부터 예뻤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