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티아라 언급 "모두 피해자이자 가해자"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07.31 13:29 / 조회 : 22421
image
<사진=손바닥tv>


가수 이지혜가 걸 그룹 티아라 사태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30일 방송된 소셜방송 손바닥tv '이지혜의 시크릿'의 코너 '오늘의 실시간 검색어'에서 포털사이트 검색어에 오른 '티아라 사태'가 거론됐다.

이지혜는 "샵은 불화로 인해 해체했기 때문에. 한 친구가 빠진 티아라에 대해 얘기하기가 힘들다"고 말했다.

그는 "(전해진 이야기들이) 사실일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지만 모두 피해자이며 가해자란 생각이 든다"며 "화영뿐 아니라 모든 멤버들이 너무 많이 다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팀에 새로 들어온 멤버에 대한 불안감이 있을 수 있다. 서로 살아온 방식과 목적이 다르다"며 "또 나이가 어리고 경험이 없기 때문에 서로 부딪힐 수밖에 없다. 티아라 멤버들이 어려서 큰 상처가 될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지혜는 "나도 상처가 상당히 오래갔다. 지금은 루머 없이 그냥 지켜봐 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해 사태 당사자들을 위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