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측 "'티진요' 허위글 보도, 법적대응 할 것"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7.31 10:07 / 조회 : 24845
image
티아라 ⓒ스타뉴스


화영이 소속 걸그룹 티아라를 빠지는 것과 관련, 파장이 쉽게 가라앉지 있는 가운데 소속사가 확인되지 않은 글에 대한 언론 보도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티아라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 측은 31일 "'티진요'에 게시된 확인되지 않은 글을 보도한 매체에 대해서 화영과 티아라를 보호하는 차원에서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2010년 말부터 지난 1년간 '타진요'에 의해 많이 멍든 가요계인데 이번에는 '티진요'로 인해 또다시 논란이 일고 있다. 코어콘텐츠미디어에서는 화영과 티아라 그리고 양측 부모가 모두 상처를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부디 모든 매체에서는 티진요에 게시된 글만 보고 보도하시지 말고 부디 확인된 사실만 보도해달라고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현재 거론되고 있는 티아라 백댄서글, 티아라 소속사 2년차 연습생글 등 모든 증언에 관련된 글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이러한 일들을 거론한 몇몇 매체에 대해서는 모두 법적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코어콘텐츠미디어가 화영과 계약해지를 선언하며 그녀가 티아라를 떠나게 된다는 사실 알려진 직후인 지난 30일 오후 10시께 한 네티즌은 인터넷 상에 자신을 티아라 백댄서라고 소개한 뒤, "지연이 연습실에서 화영의 뺨을 때렸다" "멤버들이 차탈 때 화영 옆에 앉기 싫다고 애 앞에서 가위 바위 보를 했다" 등의 주장이 담긴 허위글을 올려 논란을 낳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