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신동, '더 레드'출연..홍현희 "특채로 뽑고파"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07.14 12:25 / 조회 : 2416
image
<사진제공=SBS>


슈퍼주니어 신동이 '더 레드' 홍현희의 부채 세례를 받았다.

14일 방송하는 SBS 코미디 프로그램 '개그투나잇'에서는 신곡 활동으로 정신없는 나날을 보내고 있는 슈퍼주니어 신동이 홍현희의 '더 레드'에 출연한다.

'더 레드'의 첫 번째 게스트로 섭외된 신동은 개그맨을 능가하는 연기력과 표정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함께 호흡을 맞춘 홍현희는 "신동씨가 너무 완벽하게 소화를 해줘 놀랐다. 특채 개그맨으로 캐스팅 하고 싶을 만큼 욕심난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특히 극중 캐릭터상 부채로 얼굴을 때려야 하는 홍현희가 안티팬을 얻게 될까 걱정하자 신동은 "다른 멤버는 몰라도 저는 괜찮아요. 팬들이 오히려 재미있어 할 거에요" 라며 오히려 홍현희를 격려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