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마의' 출연 확정..첫 사극 도전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2.06.28 09:39 / 조회 : 3388
image


배우 이상우가 데뷔 이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9월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 드라마 '마의'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마의'는 사극의 명장 이병훈 PD가 '이산', '동이'의 김이영 작가와 또 한 번 콤비로 나서는 작품으로, 의학을 통해 그 시대의 가치관과 역사성, 시대성을 선보일 한방 의학드라마다.

극중 이상우는 수려한 외모와 지적인 매력을 소유한 '이성하'로 분해, 백광현(조승우)과 강지녕(이요원)과 삼각관계를 이룰 예정이다.

특히 백광현(조승우)의 부친 죽음에 연루된 이명환의 아들로 백광현(조승우)과의 대결 구도를 형성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상우는 데뷔 이후 첫 사극에 도전으로 눈길을 끈다.

이상우는 소속사 휴메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처음으로 사극에 출연하게 돼 설렌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배성은 소속사 대표는"이상우 연기에 터닝 포인트가 될 것을 기대한다"라며 "출연을 확정짓고 현재 캐릭터 분석에 한창이다. 최고의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마의' 이상우를 비롯해 조승우, 이요원, 김소은, 유선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빛과 그림자' 후속으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