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하하, 유재석에 뽀뽀세례 "미안합니다"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2.06.24 19:29 / 조회 : 4520
image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방송화면


하하가 유재석의 볼에 진한 입술자국을 남겼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100회 특집은 게스트 김희선이 함께한 가운데 '신들의 전쟁'으로 꾸며졌다.

각자 신이 돼 약점을 숨겨야 하는 상황에 놓인 멤버들은 다른 신들의 약점을 잡을 수 있는 무기를 찾아 나섰다. 에로스가 돼 키스가 약점이 된 하하는 음료수의 방에서 자신을 탈락시키는 무기인 립스틱을 발견했다.

하하는 자신의 약점인 키스를 들키지 않기 위해 오히려 다른 멤버에게 뽀뽀세례를 퍼부었다. 하하는 유재석의 볼에 뽀뽀를 하고는 어색해진 분위기에 급 사과를 건넸다.

두 사람은 "아유 선생님 건강하세요" "미안합니다" 등 과도한 배려로 불쾌함을 역설적으로 표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게스트로 출연한 김희선은 미의 여신 아프로디테를 맡아 멤버들과 추격전을 벌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