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새MC 윤도현·수영, 첫방송 안정진행 '호평'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06.07 08:33 / 조회 : 3302
image
수영(왼쪽)과 윤도현 <방송캡처=SBS '한밤의 TV연예'>


그룹 소녀시대 수영과 YB 윤도현이 '한밤의 TV연예'의 새MC로 안정적인 호흡을 선보였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연예정보 프로그램 '한밤의 TV 연예'에서 수영과 윤도현이 전 MC 서경석 유인나의 바통을 이어 새로운 진행자로 첫 인사를 했다.

MC 제안에 대해 어떻게 생각했는지 묻자 수영은 "단번에 좋다고 했다"라고 말하며, 긍정적으로 받아들였음을 밝혔다.

이어 윤도현은 "결정을 힘들게 했다. 사람들 이야기를 전하는 거니까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다"라며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겠다는 생각으로 임할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소감을 밝힌 윤도현과 수영은 힘찬 구호로 첫 진행을 시작해 프로그램에 활기를 더했다. 이들은 첫 방송임에도 실수 없이 침착하게 진행하며 프로그램을 안정적으로 이끌었다.

시청자들은 "윤도현님이 '한밤의 TV연예' 진행을 하신다고? 국민MC 도전?", "평소 쌓아온 이미지 덕인지 윤도현이 연예계 이런저런 소식을 전해주니까 신뢰감이 생긴다", "공감할 수 있는 따뜻한 방송으로 기대하겠다", "수영이 '한밤의 TV연예' 진행하네. 축하해요. 잘 하네요" 등 호평했다.

새로운 진행자를 맞은 '한밤의 TV연예'가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갈지 앞으로가 주목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