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준호 쌍둥이형제, 日오리콘 동반 '톱10'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2.05.24 09:12 / 조회 : 6042
image
김준수(왼쪽)와 주노(김준호) 쌍둥이 형제 ⓒ스타뉴스


김준수 김준호 쌍둥이 형제가 나란히 일본 오리콘 차트 톱10에 진입했다.

24일 현재 일본 최고 권위의 음반 판매 조사 사이트 오리콘의 최신 주간 앨범 차트(5월28일자, 5월14~20일 집계)에 따르면 지난 20일 발매된 김준수의 일본 첫 솔로 음반 '타란텔레그라'는 9위에 올랐다. 발매 하루 만에 주간 차트 톱10에 진입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김준수의 쌍둥이 형인 주노(JUNO, 본명 김준호)는 오리콘 최신 주간 싱글 차트에서 지난 16일 출시한 일본 새 싱글 '에브리싱'으로 10위를 차지했다.

최근 들어 한국 가수(팀)들이 오리콘 차트 톱10에 동반 진입하는 것은 어렵지 않게 찾아 볼 수 있다. 하지만 쌍둥이 형제가 같은 시기 오리콘 주간 앨범 및 싱글 차트에서 동시에 10위권 안에 든 것은 이례적이어서, 이번 성적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초신성과 티아라는 지난 23일 일본에서 각각 발표한 새 싱글 '스투피드 러브/컴 백 투 미'와 '러비-더비'(일본 버전)로 발매 당일 오리콘 일일 싱글 차트 4, 5위를 나란히 거머쥐었다.

김정훈과 틴탑은 이날 일본 새 앨범 '보이스'와 '틴탑 재팬 퍼스트 에디션'을 각각 선보이며 오리콘 일일 앨범 차트 5, 6위를 차례로 차지했다.

샤이니는 지난 16일 발표한 일본 새 싱글 '셜록'으로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 2위, FT아앨랜드 역시 같은 날 공개한 일본 새 앨범 '20'으로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4위에 각각 올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