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초 박민영 vs 고혹 이소연..사극여신 시선집중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5.23 08:58 / 조회 : 2844
image
박민영(위)와 이소연 <사진제공=이김프로덕션>


26일 첫방송을 앞둔 MBC 판타지 메디컬 드라마 '닥터진'의 박민영과 이소연이 상반된 매력으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박민영과 이소연은 각각 2010년 방영된 KBS '성균관 스캔들', MBC '동이' 이후 약 2년여 만에 '닥터진'으로 다시 사극에 도전했다. 서로 다른 매력의 캐릭터인 홍영래 역과 춘홍 역을 각각 맡았다.

'성균관 스캔들'에서 사내 못지않은 강단을 지닌 강골처자 김윤희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박민영은 조선시대 여인이지만 미래를 꿈꾸는 강인한 규수 홍영래로 분해 청초하고도 단아한 매력을 뽐낸다. 현대를 살아가는 밝고 유능한 내과의사 유미나 역까지 1인2역을 소화한다.

'동이'에서 비운의 장희빈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던 이소연은 미래를 볼 줄 아는 신묘한 능력을 지닌 기생 춘홍 역으로 등장, 조선시대 장안 최고의 기생의 고혹적인 매력을 뽐낸다. 내면의 울분을 세상 남자들을 호령하는 것으로 되갚아주려는 미스터리한 여인이기도 하다.

두 '사극여신'의 조합에 네티즌들의 반응 또한 뜨겁다. 공개된 사진에는 두 배우의 상반된 캐릭터며 매력이 고스란히 담겨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MBC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닥터진'은 지난 10년간 연재된 일본의 만화가 무라카미 모토카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2012년 대한민국 최고의 외과의사가 시공간을 초월, 1860년대인 조선시대로 거슬러 올라가 의사로서 고군분투하게 되는 내용을 담은 판타지 메디컬 드라마다. 송승헌 이범수 남자 주인공들을 맡는다. 오는 26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image
박민영(왼쪽)과 이소연 <사진제공=이김프로덕션>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