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그룹 후레쉬보이즈, 김창렬 품으로..새출발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5.23 08:45 / 조회 : 4583
image
후레쉬보이즈 <사진제공=ENT 102>


인디 힙합신에서 실력을 검증받아 확고한 마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는 그룹 후레쉬보이즈(Fresh Boyz) 가 DJ DOC 김창렬의 지원을 받으며 새 출발을 알린다.

후레쉬보이즈는 이효리 4집 '치티치티 뱅뱅'에 피처링 래퍼로 참여해 이름을 알렸던 '씨제이(Ceejay)'와 양동근 등 여러 힙합뮤지션과 작업했던 '권사장', '놀부'로 구성된 3인조 힙합 그룹이다.

후레쉬보이즈는 최근 김창렬이 운영하는 ENT 102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2010년에 데뷔앨범을 발표했으나 기획사 사정으로 활동하지 못했던 이들은 3인조로 팀을 재정비하고 새 출발을 하게 됐다.

후레쉬보이즈는 최근 임창정이 주연으로 활약한 드라마 '지운수대통' OST에도 참여해 활동을 재개했다.

김창렬 측 관계자는 23일 스타뉴스에 "그간 인디신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만큼 실력만으로 인정받고 싶다"며 "독특한 랩과 무대로 신선한 분위기를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후레쉬보이즈는 6월 중 새 음반을 발표하며 방송 및 공연을 통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