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3' 김예림, 연기자 데뷔..'꽃남밴드' 캐스팅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01.19 09:35 / 조회 : 2836
image
김예림 ⓒ스타뉴스


엠넷 '슈퍼스타K3' 출신 투개월 김예림이 연기자로 데뷔한다.

19일 tvN에 따르면 김예림은 오는 30일 첫 방송하는 tvN 월화극 '닥치고 꽃미남밴드'에 캐스팅, 배우로 본격 데뷔한다.

김예림은 극중 대한민국 톱클래스 가수 '김예림'으로 출연한다. 무대 위에서는 인어처럼 빛나는 모습이지만 꽃다운 19세임에도 불구하고 연애 한 번 못한 톱 가수 역할이다. 김예림은 6화부터 출연할 예정이다.

김예림은 "아직 가수로서도 자리를 잡아가는 와중이라 연기 도전이 욕심이 아닐까 걱정도 됐지만, 본래의 내 모습을 보여주는 동시에 다양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감사한 기회라고 생각했다"라며 "특히 또래 배우들이 많이 나와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김예림의 느낌이 좋아서 극중에서도 김예림 본인의 캐릭터 자체를 가수 '김예림'으로 만들어 녹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극중에 노래도 잘하면서도 신비한 분위기를 주는 여가수 역할이 필요했다. 최근 일종의 트렌드가 되어버린 기존 걸그룹의 정형화된 이미지보다는 새로움을 불어넣어줄 배우를 찾았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그녀가 가지고 있는 독특한 음색과 함께 신비한 매력은 날것같이 거친 안구정화 밴드와도 묘한 조화를 이루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기대를 부탁했다.

한편 '닥치고 꽃미남밴드'는 꽃보다 아름답지만 한없이 거친 꽃미남들이 뭉친 고등학교 록밴드 '안구정화'를 중심으로, 패기 넘치는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음악에 대한 열정을 그린 16부작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