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수 "정려원, 누더기 의상도 완벽 소화"

고양(경기)=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18 16:25 / 조회 : 3768
image
이범수 정려원ⓒ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이범수가 함께 '샐러리맨 초한지'에 출연 중인 정려원의 남다른 패션감각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범수는 18일 오후 경기 고양시 SBS 일산제작센터에서 열린 '샐러리맨 초한지'(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유인식) 기자간담회에서 최근 방송된 유방(이범수 분)과 여치(정려원 분)의 노숙 신에 대한 일화를 전했다.

이범수는 "극중에서 노숙자니까 당연히 남루해야 되고 옷차림이 속된 말로 후져야 되는데, 패셔니스타라서 뭘 입어도 뭘 갖다 걸쳐도 어울리고 조화가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오히려 노숙자 설정의 의상을 결정하는 것에 대한 애로사항이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정려원은 화려한 의상 대신 다소 편한 의상을 입고 촬영하는 데 대한 기쁨을 표했다.

그는 "너무 좋다. 운동화 신고 트레이닝 복 입고 몸을 최대한 가볍게 한 채 하고 있다"라며 "화려하게 입으면 화보 찍는 것 같아서 옷과 화장에 신경쓰느라 어렵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범수는 '샐러리맨 초한지'에서 밝고 코믹한 성격으로 천하그룹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유방으로, 정려원은 안하무인 성격의 천하그룹 외손녀 여치로 출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