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 이미쉘·박지민, 팀미션 완벽..보아 "사랑해요"

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08 19:50
image
<화면캡처=SBS '일요일이 좋다-서바리벌 오디션 K팝스타'>


강력한 우승후보로 주목받고 있는 이미쉘과 박지민이 팀 미션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다시금 실력을 입증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오디션 K팝스타'에서는 3라운드 캐스팅 오디션을 앞두고 출연자들의 중간점검 쇼케이스가 펼쳐졌다.

2라운드에서 우승후보로 지목됐던 이미쉘과 박지민은 이정미 이승주와 함께 팀을 이뤄 소녀시대의 '더 보이즈' 무대를 선보였다.

네 사람은 각자의 개성을 뽐내면서도 서로를 배려해 완벽한 호흡을 받아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받아냈다.

보아는 연신 "사랑해요"를 연발하며 "이 팀 너무 좋다"라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박지민 이미쉘이 나와서 서로 세게만 부를까봐 걱정했는데 조절도 잘 한 것 같다. 너무 좋았다. 사랑해요"라고 덧붙였다.

박진영 역시 "단점 잡을 게 없었다. 네 명의 단점이 가려지면서 더 잘 해 보였다. 이런 게 팀 미션의 묘미다. 이정미와 이승주도 캐스팅하고 싶게 만들었다"라고 호평했다.

양현석은 "멤버 구성이 완벽하다. 비슷한 것 같으면서도 각자의 개성이 돋보였다"라며 3라운드에서 더 좋은 무대를 보여줄 것을 기대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