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유병재와 한달에 한번 만나..매일이 이벤트"

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08 10:52 / 조회 : 2190
image
<화면캡처=MBC '세바퀴'>


그룹 코요태의 신지가 연인인 농구선수 유병재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표했다.

신지는 7일 오후 방송된 MBC '세바퀴'에 출연해 "지금 농구 시즌 중이라 한 달에 한 번 봐도 많이 보는 거다"라며 "농구장에 가도 대화도 못 나눈다"라고 속상함을 드러냈다.

이어 "매일매일 통화하고, 한 달에 한 번 보는 게 매일매일이 이벤트다"라며 여전한 애정을 과시했다.

함께 출연한 빽가는 "신지가 연애 한 뒤, 술도 안 먹고 욕도 안 한다"라며 "개과천선했다"라고 말해 신지를 당황케 했다.

이에 김종민은 "술 몰래 먹는 것 봤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신지는 지난해 9월 유병재 선수와의 열애사실을 인정한 뒤 공식커플로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