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 조안, '텐' 최종회 앞두고 긴머리 변신..'분노폭발'

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05 16:28 / 조회 : 6595
image
ⓒ사진=OCN 제공


최근 오만석과 결별한 사실이 알려진 조안이 출연중인 OCN 범죄수사극 '특수사건전담반 텐'(이하 '텐')에서 긴 생머리와 분노연기로 파격변신을 한다.

조안은 오는 6일 오후 방송되는 '텐'에서 극중 충격적인 과거를 공개하며 변신을 시도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조안을 비롯한 주상욱, 김상호, 최우식의 7년 전 히스토리가 소개되며 충격적인 과거사가 밝혀질 예정이다.

지난 4화 '퀸' 편에서 "남의 비밀을 알게 된다는 것이 얼마나 무서운 일인지 나는 알고 있다"라는 대사에서 암시하듯 남의 심리를 꿰뚫는 능력 때문에 말 못할 아픔을 겪었던 사연들이 공개된다.

뿐만 아니라 쉽게 볼 수 없었던 긴 생머리의 모습과 거울을 깨부술 정도로 분노하며 슬퍼하는 사진이 공개돼 도대체 조안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사진 속 조안(남예리 분)은 평소 발랄하고 웃음 많은 모습과 전혀 다른 냉소적인 분위기를 내뿜고 있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제작진은 180도 달라진 모습과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인 조안의 색다른 매력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최종회는 오는 6일과 13일 밤 12시에 걸쳐 차례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