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품달', 첫방부터 18%..'난로'·'캡틴'에 압도적勝

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05 07:08
image
사진=MBC 화면 캡쳐


MBC 새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 첫 방송부터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5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4일 오후 첫 방송된 '해를 품은 달'은 18.0%의 전국 일일시청률을 나타냈다. (이하 동일기준)

이는 전작 '나도 꽃'이 한자리수대 시청률로 종영한 것을 볼 때 급상승한 수치다.

같은 날 동시에 시작된 KBS 2TV '난폭한 로맨스'가 7.1%, SBS '부탁해요 캡틴'이 9.2%에 그친 것을 감안할 때 압도적 승리를 거뒀다고 볼 수 있다.

한편 이날 '해를 품은 달'에서는 궁중 내 왕권을 둘러싼 음모와 배신, 그 안에서 벌어지는 청춘들의 로맨스를 예고하며 기대를 자극했다. 아역들의 호연이 펼쳐지며 시선을 주목시키는 데 성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