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내년 전세계 14개국서 대규모 '월드투어'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12.26 13:45 / 조회 : 2584
image
비스트ⓒ사진=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그룹 비스트가 내년 첫 월드투어에 나선다.

비스트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6일 오후 1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소속 가수들의 활약상과 내년 계획에 대해 밝혔다.

비스트는 이날 자리에서 내년 월드투어 계획을 전했다. 비스트는 내년 2월 4일, 5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전 세계 14개국 21개 도시에서 35회 대규모 콘서트를 개최한다.

특히 이번 투어는 전 세계에 불고 있는 K-팝 한류 열풍과 더불어 여러 나라에서 월드투어를 열게 됐다. 비스트가 월드투어를 갖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독일 베를린, 영국 런던, 스페인, 미국 LA, 뉴욕, 샌프란시스코, 캐나다 벤쿠버, 토론토 등 미주, 유럽 지역은 물론 싱가포르, 일본 5개 도시, 태국 방콕, 중국 상해, 대만, 인도네시아, 홍콩, 필리핀 등 아시아 지역을 도는 월드투어를 열 예정이다.

총 200억원의 제작비 아래 대형 스크린을 비롯해 영상 장비와 3D 특수효과를 도입할 계획이다. 멤버들 역시 제작 단계부터 참여하는 열정을 보이고 있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비스트가 내년에는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에 진출한다"라며 "K-팝 한류 열풍과 함께 전 세계 팬들의 주목을 받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