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정만만세', 뒷심발휘 7회 연장…1월29일 종영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1.12.12 09:24 / 조회 : 3781
image


이보영과 이태성 주연의 드라마 '애정만만세'가 7회 연장을 확정했다.

12일 MBC에 따르면 MBC 주말드라마 '애정만만세'(극본 박현주·연출 주성우)는 최근 7회 연장방송을 결정해 오는 1월29일 종영한다.

MBC 홍보부는 "'2011 연예대상'과 '2011 연기대상' 등 시상식 편성따라 드라마 1회가 결방될 것을 감안해 7회 연장이 결정됐다"라며 "후속인 '신들의 만찬'은 2월 초 첫선을 보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애정만만세'는 남편의 배신으로 이혼한 강재미(이보영 분)와 바람둥이 변호사 변동우(이태성 분)의 사랑, 이혼 후 많은 갈등을 겪고 재결한 한 재미의 부모 오정희(배종옥 분)과 강형도(천호진 분)의 사랑을 그리며 다양한 연령대의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애정만만세'는 지난 9월 시청률 9.4%(AGB닐슨미디어리서치 전국 기준)로 첫 선을 보인 뒤,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후 11월엔 시청률 20%를 돌파해 자체 최고시청률을 경신하며 뒷심을 과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