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개국 첫날 '세상에 없던TV' 방송 분할사고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1.12.01 18:15 / 조회 : 3802
image
↑ 1일 오후 개국한 종합편성채널 'TV조선'에서 화면 위치가 맞지 않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최준필 인턴기자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이 개국 첫날부터 방송 사고를 저질렀다.

1일 오후 3시 40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의 첫 방송 '안녕하십니까. TV조선입니다. 출발! 세상에 없던 TV'는 방송 도중 화면이 위아래로 분할되는 방송 사고를 일으켰다.

화면의 4분의3 정도가 분절됐고, 잘린 아랫부분은 화면 상단에 올라가 붙었다.

이어진 방송에서 앵커들이 프로그램을 소개하던 중 해당 화면이 계속 반으로 갈라져 나왔고, 중간에 음향이 나오지 않는 사고를 맞기도 했다.

TV조선 관계자는 이날 스타뉴스에 "개국행사 준비로 미처 방송을 체크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현재 이를 본 시청자들은 SNS 등을 통해 방송사고 소식을 알리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