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숙소 앞에서 스토커에 위협" 고백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1.11.01 14:23 / 조회 : 6227
image
ⓒ이기범 기자


소녀시대 멤버 제시카가 숙소 앞에서 스토커에게 위협을 느낀 경험을 방송에서 고백했다.

제시카는 1일 오후 방송되는 SBS '강심장-100회 특집' 최근 녹화에 참여, 스토커와 귀가 길에 마주친 아찔한 경험담을 털어 놓았다.

제시카는 "하루는 귀가하던 길에 수상한 남자가 숙소 앞에 서 있었다"며 "갑자기 나를 쫓아 건물 안으로 들어 오더라"고 말했다.

이어 "같은 건물에 사는 사람인 줄 알았지만 내 발걸음에 맞춰 따라오는 발걸음이 같이 빨라졌다"고 밝혔다.

제시카는 녹화당시 하마터면 큰 사고를 당할 뻔 했다고 밝히며 당시 긴박했던 스토커와의 사건에 대해 공개했다.

이날 녹화에는 소녀시대의 제시카 외에도 김현중, 김지숙, 윤세아, 송경아, 김장훈, 은지원, 다나, 고영욱, 길미, 황광희 등이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