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개와 대화 가능하다..외국 개와는 불가능"

박혜경 인턴기자 / 입력 : 2011.10.25 00:37 / 조회 : 3399
image
ⓒ사진=MBC '놀러와'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현중이 개와 대화가 가능하다는 4차원 발언을 했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놀러와'에는 가수 김현중, 은지원, 배우 김지숙, 그룹 백두산 멤버 김도균·박찬이 출연해 '안드로메다에서 온 스타' 특집을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 김현중은 "모든 개와 얼마든지 대화할 수 있다"라고 주장했다.

김현중은 "내가 '밥 줄까?' 생각하고 '왈왈'하면 알아듣고 반응한다. 내가 '여길 봐' 생각하며 '왈왈'하면 또 그에 맞게 반응한다. 대형견이냐 소형견이냐에 따라 조금 다르다"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모든 개와 대화 가능하다. 그런데 신기한 게 외국 개와는 대화가 불가능하다. 실험해봤는데 외국 개는 들은 척도 안 한다"라고 전했다.

이에 박찬이 "그럼 외국 개와 한국 개는 어떻게 대화를 하느냐"라고 묻자 김현중은 진지하게 "대충 눈치인 것 같다"라고 대답해 묘한 웃음을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