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한예슬-제작진 불화로 촬영거부? 사실아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1.08.16 14:04 / 조회 : 3670
image


KBS가 '스파이명월' 촬영 거부 후 잠적한 한예슬에 대해 "한예슬이 제작진과 불화로 촬영을 거부했다는 것은 인정못한다"고 밝혔다.

고영탁 KBS 드라마국장 등 관계자들은 16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한예슬씨가 무단으로 촬영을 거부하고 잠적한 것은 방송 사상 유래를 찾을 수 없는 중대한 사태"라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고영탁 드라마국장은 "KBS는 이러한 사태를 야기한 한예슬씨의 행동은 일방적이고 무책임한 행위이며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라며 "아울러 제작진과의 불화로 촬영을 거부했다는 것도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스파이명월' 여주인공 한예슬은 지난 14일부터 촬영을 거부(스타뉴스 8월 14일자 단독보도), 이후 드라마 촬영이 파행적으로 진행됐다.

한예슬은 15일 미국으로 출국했으며, 이날 '스파이명월'은 정규방송을 결방하고 그간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모은 스페셜방송으로 대체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