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시 해외팬들, 데뷔 4주년 맞아 LA서 전광판 광고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07.28 09:07 / 조회 : 3954
image
소녀시대 콘서트를 찾은 해외팬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소녀시대의 데뷔 4주년을 축하하는 대형 이벤트가 펼쳐진다.

소녀시대의 대표적인 해외 팬 커뮤니티 '소시파이드'는 8월5일 미국 LA 중심가에 10.4mX7.3m 크기의 전광판을 설치해 소녀시대 홍보영상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이날은 2007년 데뷔 싱글 앨범 '다시 만난 세계'를 통해 데뷔, 아시아를 대표하는 걸그룹으로 성장한 소녀시대가 가요계에 데뷔한 지 4년째가 되는 날이다.

해외 팬들은 소녀시대의 기념일을 축하하기 위해 대형 이벤트를 하게 됐다. 소시파이드 사이트에 따르면 이번 소녀시대의 전광판은 미국 내에서 가장 규모가 큰 것으로, LA 도심에 영상이 펼쳐져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게 될 전망이다.

소시파이드 측이 마련한 전광판은 8월 1일부터 8일간 LA의 윌셔 센터 지역의 중심에 위치한 아로마 윌셔 센터 빌딩 위에 설치될 예정이다.

image
걸그룹 소녀시대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