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밴드 10cm, '그게 아니고' 청소년유해매체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1.04.13 10:41 / 조회 : 19423
image
10cm ⓒ이명근 기자 qwe123@


인디밴드 십센치(10cm)의 노래가 청소년유해매체 판정을 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팬들의 아쉬움을 사고 있다.

13일 십센치 측 관계자에 따르면 이들은 신곡 '그게 아니고'는 여성가족부 산하 청소년보호위원회로부터 청소년유해매체로 지정됐다. 이 관계자는 "청소년유해매체 판정을 받아 음반도 19금 딱지가 붙어 판매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청소년유해매체로 지정된 이유에 대해 적잖은 네티즌들은 "감기약이 다른 약물을 연상시킨다는 등의 말도 안 되는 이유로 이 같은 판정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한편 십센치는 지난 2009년 4월 가내수공업 미니앨범으로 데뷔, '오늘밤은 어둠이 무서워요' '아메리카노' 등의 곡들이 인기를 얻으며 주목 받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