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불가' GD&탑 "재심의 계획無..예상한 결과"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01.04 18:08 / 조회 : 7812
image
그룹 빅뱅의 탑(왼쪽)과 지드래곤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그룹 빅뱅 지드래곤과 탑이 결성한 유닛 타이틀곡이 지상파 TV 3사로부터 방송 불가 판정을 받은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지드래곤과 탑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4일 오후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타이틀곡 '뻑이가요'에 대한 심의요청을 했고 최근 방송불가 판정을 받았다. 하지만 어느 정도는 예상했던 결과다"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가요 심의에 대한 정확한 기준을 모르겠다. 원곡의 의미를 보존하기 위해 가사를 수정하고 재심의 요청할 계획은 전혀 없다"고 입장을 전했다.

지드래곤과 탑이 발표한 음반 타이틀곡 '뻑이가요'는 제목에서 풍기는 뉘앙스가 국민 정서를 해친다는 이유로 KBS, MBC, SBS로부터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뻑이가요'는 소위 말하는 '자뻑' 스타를 주제로 한 힙합곡으로 지드래곤, 탑 두 멤버의 자신감과 태도가 위트있는 노랫말과 래핑으로 표현된 노래다.

지드래곤과 탑은 이번 방송 불가 판정과 별개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번 음반 활동의 타이틀곡을 5곡으로 정하는 파격적인 프로모션을 택한 만큼, 다양한 모습을 팬들에 선보이겠다는 각오다.

이들은 이달 말부터 또 다른 타이틀곡인 '집에 가지마'와 '베이비 투나잇' 무대를 갖고 방송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