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훈, 소시 대종상 공연때 객석태도에 일침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0.10.30 13:50 / 조회 : 21160
image
SG워너비 이석훈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3인 남자 보컬그룹 SG워너비의 이석훈이 소녀시대가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특별 공연을 벌일 당시, 객석에 있던 배우들의 태도에 서운함을 나타냈다.

이석훈은 29일 밤 자신의 트위터에 "박수치는 것 어렵나? 웃는 것 어려워? 음악이 나오는데 어떻게 몸이 가만히 있을 수 있어? 너무들 하네!"란 글을 올렸다.

이석훈은 이 글에서 지적의 대상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글을 올린 시간 및 글의 내용을 종합을 봤을 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 당시의 객석 태도를 염두하고 쓴 글이란 주장이 지배적이다.

이날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47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는 9인 걸그룹 소녀시대의 특별 공연이 펼쳐졌다. 하지만 SBS의 생방송 화면에 잡힌 객석의 배우들은 소녀시대의 공연에 무표정으로 일관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적지 않은 네티즌들도 객석의 태도에 실망감을 나타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