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더 비기닝' 선주문 52만장 돌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0.10.14 10:05 / 조회 : 8402
image
그룹 JYJ ⓒ임성균 기자
5인 그룹 동방신기의 영웅재중 믹키유천 시아준수 등 3명이 새롭게 결성한 팀인 JYJ의 첫 앨범이 선주문 52만 장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JYJ의 첫 월드와이드 음반 '더 비기닝'의 유통을 맡고 있는 워너뮤직코리아는 "9만9999장 한정으로 제작된 스페셜 음반은 30만 장, 일반 음반은 22만 장 이상의 선주문이 몰려 매장들과 수량을 조율하는데 다소 시일이 걸렸다"며 "오늘 일반 음반이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이게 되며, 스페셜 음반은 오는 18일 발매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워너뮤직 측은 "선주문량만 52만 장에 이른 JYJ의 '더 비기닝'은 올해 최대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며 침체된 음반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이어 "스페셜 음반에 대한 선주문이 준비된 물량보다 세 배나 많이 들어오는 등 JYJ에 대한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향후 스페셜 음반을 구하지 못한 팬들을 위해 다른 방법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 비기닝' 일반 음반은 인트로를 포함해 총 8곡이 수록되어 있으며, 스페셜 음반은 리믹스 3곡을 포함해 11곡이 담겨 있다.

JYJ의 첫 월드와이드 앨범 '더 비기닝'은 세계적인 아티스트 카니예 웨스트와 마이클 잭슨의 프로듀서로 유명한 로드니 다크차일드 저킨스가 참여해 발매 전부터 팬들은 물론 음반시장 관계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JYJ는 오는 11월 중순까지 홍콩, 방콕, LA 등 6개국 9개 도시에서 월드 투어 쇼케이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