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호 "첫 성인연기 고민..두려웠다"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0.09.29 15:18 / 조회 : 1964
image
ⓒ임성균 기자

첫 성인연기에 도전하는 유승호가 고민과 두려움을 고백했다.

유승호는 29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욕망의 불꽃'(극본 정하연·연출 백호민)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을 결심하기까지 고민이 컸다고 밝혔다.

유승호는 "작품에 출연하기 전 어떤 역할을 하든 고민을 많이 하고 이걸 잘 소화할 수 있을까 고민을 한다"며 "이번 작품은 다른 어떤 작품보다 고민이 많이 됐고 솔직히 말해 두려운 면도 있다"고 털어놨다.

유승호는 "찍으며 다른 선생님들의 연기 많이 지켜보면서 많이 배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첫 성인연기라 할 수 있는데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유승호는 '욕망의 불꽃'에서 재벌 3세이자 따뜻한 심성의 소유자인 김민재 역을 맡았다. 8세 연상인 서우와 연인 연기를 펼치게 된다.

유승호는 "처음에 듣고 대본을 보고 서우라는 배우를 생각했는데 마침 같이 연기를 하게 돼 너무 좋다"고 웃음지었다.

'욕망의 불꽃'은 한 재벌가를 중심으로 인간의 끝없는 욕망과 권력·부에 대한 갈구, 비틀린 사랑을 담은 작품. 오는 10월 2일 첫 방송을 앞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