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르샤 "독도 사진 게재한 트위터는 가짜, 조사 중"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0.07.16 21:34 / 조회 : 3632
image
나르샤 <사진제공=내가네트웍스>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멤버 나르샤가 자신을 사칭한 가짜 트위터로 곤혹을 치루고 있다.

16일 나르샤 소속사 내가네트워크는 "독도 사진을 게재한 나르샤 트위터는 가짜"라고 밝혔다. 최근 인터넷에는 나르샤의 것으로 알려진 한 트위터에 "독도가 일본 고유 영토인데 한국정부가 불법 점유하고 있다는 설명"이라는 글과 구글어스 독도 사진이 올라와 논란이 일었다.

소속사 관계자는 "논란이 된 트위터는 브아걸의 팬이 운영하는 것인데 몇몇 연예인들과 네티즌들이 나르샤의 것으로 잘못 알고 있어 일어나 일"이라고 해명했다. 정일우와 이민호 등 최근 연예인을 사칭한 트위터가 발견돼 물의가 인데 이어 나르샤도 비슷한 일을 겪은 것.

관계자는 "이 트위터 주인이 나르샤를 사칭하고 있었는지도 조사 중"이라며 설명했다. 이어 "한 인터넷 매체가 문제의 트위터를 나르샤의 것으로 오해해 일어난 일"이라며 "실제 나르샤 트위터 주소는 @flyx2NAL이다"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