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경 아나, '숏팬츠' 방송 논란

한은지 인턴기자 / 입력 : 2010.06.04 14:09 / 조회 : 99554
SBS 박은경 아나운서(34)가 파격적인 의상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image
ⓒ SBS '스포츠 투나잇' 캡처
박은경 아나운서는 지난 3일 자정, 진행을 맡고 있는 SBS '스포츠 투나잇'에서 연분홍색 재킷에 검은색 바지를 입고 나왔다. 언뜻 보면 전형적인 아나운서 의상 같지만 카메라가 다른 각도로 비춰지자 유난히 짧은 바지가 드러났다.

해당 방송을 시청한 네티즌들은 캡처 화면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리는 한편 "짧은 의상 때문에 불편해 보인다" "아찔한 핫팬츠를 입고 나오다니" "아나운서가 아니라 연예인같네" "유난히 개성 있는 옷을 즐겨 입는 박은경 아나" 등 댓글을 달며 관심을 보였다.

그동안 박 아나운서는 '스포츠 투나잇'을 비롯해 여러 방송 프로그램에서 미니스커트나 미니드레스를 선보이며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왔다. 한 네티즌은 "2008년 6월 야구 시구하러 왔을 때도 핫팬츠 차림이었다"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아찔한 의상으로 화제를 모은 박은경 아나운서는 서울대 의류학과 출신으로 탤런트 김태희의 선배이기도 하며, 뛰어난 미모와 말솜씨로 진행자로서 맹활약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