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엄마는 예쁘다'로 2년만에 컴백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0.03.12 11:40 / 조회 : 7355
image
김빈우


탤런트 김빈우가 2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김빈우는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아침극 '엄마는 예쁘다'에서 여주인공 오정수 역을 맡았다. 2008년 드라마 '난 네게 반했어' 이후 2년 만의 복귀다.

오정수는 엄마로 출연하는 김자옥의 둘째딸로 혼자 네 남매를 키우는 가난한 가정 형편이지만, 밝고 명랑한 고운 심성을 가지며, 꿋꿋하게 자기 꿈을 이루어 가는 역할이다.

지난 10일 야외에서 진행된 첫 촬영은 3월의 폭설 속에 이루어졌으며, 배우들은 물론 모든 스태프들이 쌓인 눈을 치우면서도 즐거운 분위기 속에 이루어졌다.

김빈우의 소속사인 티엔엔터테인먼트 유훈희 이사는 "이번 드라마를 위해 김빈우가 많은 준비를 하였다"며 "이번 드라마를 통해 더욱 성숙한 김빈우를 만나실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